press release
보도자료
액션스퀘어, 실적 개선으로 관리종목 탈피…”신작 앤빌 및 킹덤 IP 활용 게임 개발 통해 실적 반등 나서”
  • 등록일 : 2021.03.12
  • 조회수 : 2295

 

2021 3 12 – 액션스퀘어(205500 대표 김연준)가 지난해 별도 기준 영업이익 흑자전환으로 관리종목에서 탈피됐다고 12일 밝혔다.

 

액션스퀘어는 지난 11일 감사보고서 제출 공시를 통해 지난해 별도 기준 영업이익이 12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흑자 전환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연결 기준 매출액은 58억원원을 기록했고 영업적자 18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영업적자 폭이 크게 감소했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 게임 제작 스튜디오 개편과 인력 축소 등을 통해 고정성 경비를 줄여 별도 기준 영업이익 흑자전환에 성공했다”며 “관리종목 지정 사유인 4개년도 연속 별도기준 영업손실 사유가 해소되면서 관리종목에서 탈피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액션스퀘어는 지난해 4개년도 연속 별도 기준 영업손실 사유로 관리종목에 지정된 바 있다.

 

액션스퀘어는 대표 게임 ‘삼국블레이드’ 대규모 업데이트와 신규 대작 게임 개발을 통해 실적 반등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삼국블레이드’는 지난 1월 ‘CHANGE 2.0’ 대규모 업데이트를 완료했고 신규 스토어인 원스토어를 통해 게임을 출시했다. 신규 서버 ‘성도’가 오픈됐고 신규 11전장이 업데이트되는 등 다양한 콘텐츠가 추가되면서 업데이트 전보다 매출액이 유의미하게 늘어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액션스퀘어의 신작 슈팅액션 게임 ‘앤빌(ANVIL)’은 오는 하반기 정식 출시를 목표로 막바지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콘솔과 PC플랫폼으로 출시 예정인 ‘앤빌’은 Xbox Xbox Game Pass Ultimate을 통한 클라우드 게임으로 선보일 계획이고 스팀 스토어 페이지를 통해 오는 8월에 출시할 예정이다.

 

김연준 액션스퀘어 대표이사는 “일본에서 CBT를 통해 좋은 반응을 얻은 ’삼국블레이드’는 조만간 일본 정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IP를 활용한 좀비 액션게임도 최고 수준의 그래픽과 액션성을 갖춘 게임으로 개발해 글로벌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